단결과 연대ㆍ희망과 승리의 다짐
전국노점상총연합

Home  게시판  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  • 컨텐츠 페이스북 글등록
  • 컨텐츠 트위터 글등록
  • 컨텐츠 인쇄
[불법 스팸 강력 대응 안내] IP공개 및 신고,본문,이미지,텍스트,아이디 100% 신고 처리

전노련은 모든 스팸성 게시물을 거부 합니다.


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본 게시판에 게시할 수 없으며, 이를 위반할 경우 게시자 동의없이 광고성 정보가 삭제되며,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음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

광고게시 거부의사를 고지한 이후에 게시되는 광고에 대해 홈페이지운영자는 정보통신망법 제 50조의 7 위반으로 
불법스팸대응센터에 신고 합니다.


한국정보보호진흥원 불법스팸대응센터 http://www.spamcop.or.kr/spamcop.html

지금까지는 게시물삭제, IP차단에 그쳤지만, 



앞으로는 모든 내용을 신고하겠으며, 해결 될때 까지 불법스팸대응센터 뿐만 아니라

해당 동일한 내용으로 영업 방해 및 개인정보위조, 사기 혐의로 사이버 수사대에 수사를 의뢰 하겠습니다.

감사합니다.



자유게시판 이용 안내
- 본 게시판은 회원 가입만 하면 누구나 이용 할 수 있습니다. 

- 단, 심각한 명예훼손이나 욕설, 성적인 표현, 조직의 근간을 흔드는 근거 없는 악성 루머등은 자유게시판 관리위원회의 심사에 의해 삭제 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.  


-
문의는 nojum@jinbo.net  /  02-2232-0684~6 으로 해주십시오.

Total 20,768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20768 단합력 개쩌네 이성호 07-12 1
20767 상담 감사드립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^^ 구종혁 04-12 4
20766 상담 감사드립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^^ 십윤후 04-12 3
20765 상담 감사드립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^^ 우예준 04-12 3
20764 [뉴시스] 김해 새벽시장에 쌓인 1t 마대자루 200개 '흉물&#… 전노련 01-26 1411
20763 노점상 안타까운 ‘단속 숨바꼭질’ 푸른솔 01-23 1024
20762 성남서 기물 빼앗긴 노점상 구청 옥상 올라가 자살소동 푸른솔 01-23 1206
20761 부평구, 전통시장 노점 정비 차질 푸른솔 01-22 1208
20760 [문화일보]남대문 시장 “夜∼좋다” 주말 오후 9시부터 야시장 … 전노련 01-21 1822
20759 [김해뉴스] "김맹곤, 이러려고 시장하나"…노점상들, 귤·꽁치 … 전노련 01-21 1136
20758 [경남매일]전노련 가세 ‘새벽시장’ 어디로… 김해 강경 상인 … 전노련 01-20 1199
20757 대화 없이 일방적 폭력을 감행하고 있는 김해시청 전노련 01-20 1031
20756 [연합뉴스]노점상총연합, 김해 새벽시장 해체 중단 요구 전노련 01-20 1252
20755 김해시청의 갑질 전노련 01-19 1128
20754 함안군, 시장 노점상 단속 고민 푸른솔 01-16 1170
20753 [수도권]한밤 ‘사냥꾼’ 등장에 동대문이 떨었다 푸른솔 01-16 1199
20752 대전시 중구, 으능정이 노점행위 집중 정비 푸른솔 01-16 875
20751 "나 단속 공무원인데 알아서 처신해" 노점상 무전취식범 구속 푸른솔 01-16 1023
20750 노점상 하며 평생 모은 1억, 경북대에 장학금으로 쾌척 푸른솔 01-15 1027
20749 죽도시장 상인들 몸싸움 1년5개월…포항시 뒷짐 푸른솔 01-15 1150
20748 [단독]문맹 노점상 “세상은 따뜻하네요” 푸른솔 01-09 1106
20747 [장세영의 서울 숨은그림찾기] 없는 게 없는 과거로의 시간여행 … 푸른솔 01-09 1361
20746 서울에서 손꼽히는 김말이 4대 맛집 어디? 푸른솔 01-09 1534
20745 “김해 부원동 새벽시장 노점 행정대집행 규탄” 푸른솔 01-08 1322
20744 김해 부원새벽시장 노점상 철거 반대 시위 푸른솔 01-08 1185
20743 명동 등 관광특구 노점에 내년부터 실명제 도입 푸른솔 01-05 1082
20742 새해초 새벽시장 노점상 행정대집행 재개 불가피 푸른솔 01-02 1236
20741 55년생 ‘잿빛 양’의 공포는 시작되었다 푸른솔 01-02 1616
20740 티볼리 공약 이효리 " 노점단속 아빠 과일 좌판 엎어...돈 없어 … 푸른솔 12-26 1491
20739 행정은 노점상과의 '소리 없는 전쟁 중' 푸른솔 12-26 953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

맨 위로 이동

PC 버전으로 보기